양승태 구속! 사법적폐 청산! 전교조 법외노조 즉각 취소하라!

보도자료/기자회견

양승태 구속! 사법적폐 청산! 전교조 법외노조 즉각 취소하라!

d43d5e72265d094bfc6f33dcba59b18e_1548051027_8907.png

양승태 구속!  사법적폐 청산!  전교조 법외노조 즉각 취소하라!


  2016년 1월 21일 오늘은 국정농단세력과 사법 농단 세력이 합작하여 “긴 process 끝에 얻은 성과”라고 말한(청와대 민정수석 업무일지) 전교조 법외노조를 사법부가 판결한 날이다.


 3년이 지난 오늘도 전교조는 여전히 법외노조 상태이다. 이는 헌법으로 보장하는 노동조합의 지위 자체를 통째로 부정하는 심각한 국가폭력이다. 피해자가 현직 교사 5만 명에 이르고 있음에도, 촛불 정부를 자처하는 문재인 정부는 이를 바로잡지 않고 있다.

국가폭력의 피해자를 그대로 두고 적폐를 청산하고 나라를 바로 세우겠다는 것 자체가 어불성설이다. ‘이게 나라냐’라고 외친 촛불혁명은 주권재민의 원칙을 재확인하는 것이다.

촛불혁명으로 이룩한 민주주의는 국민의 국가피해를 회복하는 것으로부터 시작되어야 한다.

이 길이 적폐청산의 지름길이다.
 
 양승태를 구속하고 사법적폐를 청산하는 것이 참교육이다.

  알량한 법률 지식으로 일제 강제징용 피해자들을 농락하고, KTX 승무원과 쌍용자동자 정리해고 법정투쟁을 무위로 돌리고, 블랙리스트 탄압을 엄호하고, 진보정당을 해산한 곳이 바로 대법원이었다.

판결을 뇌물 삼아 정부에 로비하는 이익단체로 전락한 것이다.

양승태의 사법 농단은 사법부의 존재 이유를 스스로 부정하고 헌법을 위반한 범죄 행위임이 명백하다. 
 

권력과 자본의 입맛에 맞도록 중요한 판결들을 조작함으로써 민주주의 파괴와 노동탄압을 법의 이름으로 정당화시키려 했던 사법부의 민낯을 보며, 사법부 독립과 삼권분립에 대해 가르쳐온 우리 교사들은 참담함을 금할 수 없다.

대한민국 사법 권력은 법전 대신 수첩을, 저울 대신 주판을 들고 있었다. 헌정을 짓밟은 판결을 바로잡고 그 행위자들에게 철저하게 책임을 묻지 않는 한 사법부는 더 이상 정의의 이름으로 존재할 수 없을 것이다. 
 

양승태 구속과 사법적폐 청산은 법 앞에 만인이 평등해야 한다는 민주공화국의 최소한의 원칙이다. 학교현장에서 참다운 교육이 이뤄지려면 현실에서 이를 왜곡시켜서는 안 된다.


 전교조 법외노조 취소를 다시 한번 강력히 촉구한다.

 결사의 자유에 관한 국제인권조약, ILO 협약과 그에 따른 ILO 이사회 권고, 국가인권위원회 의견, 문재인 대통령이 제출한 ‘대한민국 헌법 개정안’, 고용노동행정개혁위원회 권고 등은 한결같이 교원과 공무원의 노동기본권을 보장할 것은 물론 전교조에 대한 법외노조 조치가 천부당만부당함을 지적하고 있다.

이에 더해 이명박과 박근혜 정부가 국정원·행정부·사법부 등 국가권력을 총동원하여 전교조를 법외노조로 만들었고, 양승태 대법원의 사법 농단, 청와대와 사법 거래가 결국 전교조 법외노조 소송 관련 항소 이유서 ‘대필’로까지 이어진 것이 드러났다.

즉 전교조 법외노조 문제는 국정농단과 사법 농단 세력의 음모에 의해 전교조의 법적 권리를 박탈한 국가폭력이며, 국제적으로는 노동 탄압국이라는 오명을 뒤집어쓰게 되었다.


 대법원과 문재인 정부는 전교조 법외노조 취소를 주저할 이유가 전혀 없다. 지금 당장 전교조 법외노조를 취소하고, 양승태 대법원을 엄중하게 처벌할 것을 다시 한번 강력히 촉구한다.

1. 문재인 정부는 전교조 법외노조 즉각 취소하라!
1. 양승태를 구속하고 사법적폐 청산하라!
1. 해직교사 33명을 전원 원상 복직시켜라!

2019년 1월 21일

전교조를 지지하고 전교조법외노조 취소를 촉구하는 강원지역 제 단체 일동


d43d5e72265d094bfc6f33dcba59b18e_1548047715_7866.jpg
d43d5e72265d094bfc6f33dcba59b18e_1548047715_9109.jpg
 

,

0 Comments
Categ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