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27. 비정규직 철폐! 최저임금 현실화! 노동기본권 쟁취! 2019 민주노총 원주지역지부 투쟁 결의대회

지역 투쟁소식

2019.06.27. 비정규직 철폐! 최저임금 현실화! 노동기본권 쟁취! 2019 민주노총 원주지역지부 투쟁 결의대회

비정규직 철폐! 최저임금 현실화! 노동기본권 쟁취! 2019 민주노총 원주지역지부 투쟁 결의대회

- 2019.06.27. 목 18:30 원주시청 앞

- ※ 17:30 중부지역일반노조 사전 결의대회 진행


문재인 정권이 끝내 100만 민주노총의 대표인 김명환 위원장을 구속함으로써 노동자와의 전면전을 선포하였다. 노동존중이 아닌 자본가와 한 편에 서서 장시간노동 근절과 생존권을 지키기 위한 2,500만 노동자의 투쟁을 막기 위한 칼날을 휘두르기 시작한 것이다. 김명환 위원장과 간부 3명을 구속한 것은 7월 3일로 예정된 공공부문 비정규직 총파업을 방해하려는 것으로 심각한 결사의 자유 침해라고 볼 수있다.

위원장 구속이라는 엄중한 정세 속 7.3 공공부문 비정규직 총파업 성사를 위한 결의를 다지기 위해 민주노총 원주지역지부는 정인탁 민주노총 원주지역지부장 외 170명이 참가해 27일 결의대회를 진행하였다.

정인탁 민주노총 원주지역지부장의 여는발언으로 시작해 강원 차별철폐대행진을 진행 중인 김영섭 민주노총 강원지역본부장의 결의 발언으로 본 대회를 마무리하였다. 정인탁 민주노총 원주지역지부장은 본 대회를 통해 원주지역의 총파업 성사를 독려, 조직에 앞장서고 있는 간부들을 격려했다. 또한 정부의 역행하는 노동정책을 비판하고 자주적으로 주체가 된 비정규직 동지들의 파업 투쟁으로 현 정세를 돌파해 나갈 것을 주문했다.

발언으로는 현재 7.3 총파업을 선두에 서서 조직하고 있는 전효영 교육공무직본부 횡성지회장, 정현미 전국학교비정규직노조 강원지부 사무국장 두 동지, 공공부문 비정규직 정규직화를 위해 투쟁하고 있는 김봉호 중부지역일반노조 가로청소지회장, 심상호 원주우편집중국지회장 두 동지, 현재 건설현장 불법다단계 철폐 파업 투쟁을 하고 있는 김정욱 강원건설기계지부 원주지회장 , 그리고 법외노조 철회와 해고자 복직을 위해 투쟁하고 있는 이광우 전교조 원주횡성초등지회장의 발언이 있었다. 그리고 공연으로는 전국학교비정규직노조 강원지부 조합원 동지들과 몸짓패 선언 동지들의 몸짓공연, 민중가수 김성만 동지의 노래 공연 및 대동놀이가 있었다.


cbcb0c3487e58ae6e1d1a9cc27f52bbd_1561965900_0747.jpg
cbcb0c3487e58ae6e1d1a9cc27f52bbd_1561965900_7533.jpg
cbcb0c3487e58ae6e1d1a9cc27f52bbd_1561965901_3547.jpg
cbcb0c3487e58ae6e1d1a9cc27f52bbd_1561965901_9797.jpg
cbcb0c3487e58ae6e1d1a9cc27f52bbd_1561965902_4865.jpg
cbcb0c3487e58ae6e1d1a9cc27f52bbd_1561965903_0656.jpg
cbcb0c3487e58ae6e1d1a9cc27f52bbd_1561965903_6761.jpg
cbcb0c3487e58ae6e1d1a9cc27f52bbd_1561965904_3526.jpg
cbcb0c3487e58ae6e1d1a9cc27f52bbd_1561965904_9518.jpg
cbcb0c3487e58ae6e1d1a9cc27f52bbd_1561965905_9263.jpg
cbcb0c3487e58ae6e1d1a9cc27f52bbd_1561965926_418.jpg
cbcb0c3487e58ae6e1d1a9cc27f52bbd_1561965927_4422.jpg
cbcb0c3487e58ae6e1d1a9cc27f52bbd_1561965928_4466.jpg
cbcb0c3487e58ae6e1d1a9cc27f52bbd_1561965929_7586.jpg
cbcb0c3487e58ae6e1d1a9cc27f52bbd_1561965930_7591.jpg
cbcb0c3487e58ae6e1d1a9cc27f52bbd_1561965931_7938.jpg
cbcb0c3487e58ae6e1d1a9cc27f52bbd_1561965932_7853.jpg
cbcb0c3487e58ae6e1d1a9cc27f52bbd_1561965934_4691.jpg
cbcb0c3487e58ae6e1d1a9cc27f52bbd_1561965936_1255.jpg
cbcb0c3487e58ae6e1d1a9cc27f52bbd_1561965937_3389.jpg
cbcb0c3487e58ae6e1d1a9cc27f52bbd_1561965954_2009.jpg
cbcb0c3487e58ae6e1d1a9cc27f52bbd_1561965954_6944.jpg
cbcb0c3487e58ae6e1d1a9cc27f52bbd_1561965955_2469.jpg
cbcb0c3487e58ae6e1d1a9cc27f52bbd_1561965955_8112.jpg
cbcb0c3487e58ae6e1d1a9cc27f52bbd_1561965956_3745.jpg
cbcb0c3487e58ae6e1d1a9cc27f52bbd_1561965956_9849.jpg

0 Comments

2019.06.24. 불법다단계 묵인하는 포스코 건설 규탄 건설노조 강원건설기계지부 원주지회 총파업 투쟁 결의대회

조회 1,292
불법다단계 묵인하는 포스코 건설 규탄 건설노조 강원건설기계지부 원주지회 총파업 투쟁 결의대회- 2019.06.24. 월 10:00 원주 포스코아파트신축공사현장원주 포스코아파트 건설… 더보기

2019.06.19. 원주지역 확대간부 정세 교육

조회 614
원주지역 확대간부 정세 교육'비정규직 노동과 투쟁, 그리고 한국사회'- 2019.06.19. 수 19:00 원주지역지부 3층 회의실- 강사 : 김혜진(전국불안정노동철폐연대 상임집행… 더보기

차별철폐대행진 강릉지역지부 공동투쟁 승리 결의대회 참석

조회 815
민주노총 강원지역본부(본부장 김영섭)은 차별철폐 대행진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차별철폐 대행진은노동자들의 모든 차별을 거부하며, 지역의 투쟁사업장을 순회하며 함께 투쟁 연대하고 있습… 더보기

20190621 공공연대 톨게이트 북강릉 요금소 출근 투쟁

조회 1,167
6월 21일 09시 30분 북강릉 요금소 앞에서 민주일반연맹 톨게이트 동지들이 자회사 전환 반대 ! 직고용 쟁취 ! 출근 투쟁을 진행했다.한국 도로공사는 1,2심 근로자 지위확인 … 더보기

쌍용양회 불법파견 무혐의 처분 검찰을 강력히 규탄한다

조회 1,245
쌍용양회 사내하청업체인 쌍용동해중기 사업장의 불법파견 혐의에 대해 검찰이 무혐의 처분을 하면서 논란이 거세지고 있다. 화섬식품노조 수도권본부는 지난 10일, 대검찰청 앞에서 쌍용양… 더보기

2019.06.03. 강원지방우정청장 면담 거부 규탄 전국집배노조 강원지역본부 결의대회

조회 1,145
강원지방우정청장 면담 거부 규탄 전국집배노조 강원지역본부 결의대회- 2019.06.03. 월 16:00 강원지방우정청 앞2018년 5월 29일, 공공운수노조 전국집배노조 원주우체국… 더보기

2019.05.30. 원주지역지부 책읽기모임 역사세미나 2강 - 안재성 작가 초청 강연회

조회 716
원주지역지부 책읽기모임 역사세미나 2강- 2019.05.30. 목 19:00 원주지역지부 1층 회의실- 5월의 책'경성트로이카' 저자 안재성 작가초청 강연회원주지역지부는 2018년… 더보기

강릉 영동대지부 이사장 출입 저지 투쟁

조회 1,306
강릉 영동대학교 동지들은 6월 3일 사학적폐, 방만 경영, 교섭해태 정수학원을 규탄하며 현인숙 이사장을 교문에서 학교 출입 저지 투쟁을 벌였습니다.노조는 작년 4월부터 시작된 교섭… 더보기

2019.05.29. 전국화학섬유식품노동조합 미찌푸드지회 임금/단체협약 조인식

조회 1,180
전국화학섬유식품노동조합 미찌푸드지회 임금/단체협약 조인식- 2019.05.29. 수 15:00 미찌푸드 2층 회의실전국화학섬유식품노동조합 미찌푸드지회(지회장 김훈)가 노조 설립 후… 더보기

2019.05.24. 전교조 법외노조 철회 원주횡성지역 공동 현수막 게첩

조회 1,569
전교조 법외노조 철회 원주횡성지역 공동 현수막 게첩- 2019.05.24. 금 12:00 원주횡성 시내 곳곳전교조가 결성 30주년을 맞았다. 교육현장의 민주화와 참교육 실천을 위해… 더보기
Category